메뉴 건너뛰기

목록
리뷰
2021.07.08 01:29

목포 어죽투어갔던 후기

profile
조회 수 169 댓글 6 예스잼 8 노잼 0

발단은 유튜브에서 허영만 백반기행 영상을 보다가 쫄복탕이라는게 있길래 뭐지? 하고 봤는데

정말 맛있어보였음. 사실 어죽은 물론이거니와 생선 요리는 즐기지도 않고 민물쪽은 더더욱 그렇지만,

집에서 부랄이나 긁고 있던 와중이라 한 번 가볼까 하는 호기심에 출발함.

 

 

1212.jpg

교통편은 코레일의 내일로 패스 2.0 활용했고, 이거 활용하면 3일 선택권 5만원 / 7일 연속권 6만원이라는

치트키로 기간 내 1일 최대 일반열차 4회, 기간 상관없이 KTX는 총 2회까지 거리 제한없이 무료 탑승이 가능함.

근데 별도 지정좌석 배정이라 동시간대 일반 예매는 좌석 TO가 있는데 패스 좌석 TO는 없는 

병신같은 상황이 자주 발생하니 잘 확인해야함. 특히 KTX가 그러하다.

(내일로 패스는 개인당 연 4회까지 사용 가능)

 

 

이미지 2.jpg

목포역은 뭐 대충 이렇게 생겼고 도착했을 당시에는 장마때문에 비가 조오오온나게 오는 상황이었음.

뭐 한가롭게 주변 사진찍고 이럴 경황이 없었기 때문에 다른 사진으로 패스. 

말만 들어봤지 비내리는 호남선~ 의 가사에 나오는 슨상님의 고향까지 오게될 줄 누가 알았겠는가.

 

 

13434.jpg

목포는 흔히 미식(美食)의 도시로 잘 알려져있는데, 위로는 나주평야, 아래로는 다도해를 끼고 있어서 육해공 요리가 다른 지역에 비해 다채롭다고 함.

일단 후보 몇 개를 선정해놓고 어죽과 함께 조지기로 했음. 아침도 안먹은 관계로 일단 위장 워밍업을 위해 신흥동에 있는 이가국밥이라는 곳을

가기로 함.

 

 

123132.jpg

위치는 대충 이곳이고, 이 주변에서 육개장을 그렇게 잘한다길래 가보기로 했음.

 

 

AA11.jpg

A22.jpg

차돌육개장 : 9,000원

주문과 동시에 황동그릇에 펄펄 끓인 육개장과 기본찬이 세팅되는데, 뒤적거려보면 차돌박이 고기와 각종 채소가 수북히 들어가 있음.

무의식적으로 내가 고기짬뽕먹는건가 생각이 들 정도. 그렇게 특색있는 육개장은 아니지만, 남도 특유의 간맞춤답게 칼칼하면서도

묵직한 맛이 상당히 괜춘함. 실제로도 주변 현지인들이 자주 찾는 가게라고.

 

 

BBB2.jpg

CCC.jpg

뱃속을 어느정도 깨우고 본 게임을 위해 다음 장소로 이동. 

비가 너무와서 버스를 타고 이동함. 

쫄복탕을 하는 조선쫄복탕 위치는 목포 국제여객터미널 근처 수협 부근이고 대로변에 있어서 찾기 쉬움. 

 

 

CCC12313.jpg

20200728_181755.jpg

쫄복탕(어죽) : 13,000원

여기도 주문과 동시에 여러 기본찬들이 세팅되고 뚝배기에 펄펄 끓는 어죽이 나오는데, 미나리와 정구지(부추)를 같이 줌.

첫술 떴을 때 맛이 참 오묘한게... 들깨국에 참치나 고등어 살코기를 풀어놓은 맛임. 못먹을 정도는 아닌데 어죽이라하면

고춧가루 팍팍넣어서 칼칼하게 먹던 것만 떠올려서 그런지 원래 이런 맛인가? 참 말로 표현하기 힘든 맛.

 

몇술 더 뜨다가 옆에 있는 식초를 좀 뿌려서 먹어보라는 말에 뿌렸는데, 진작에 뿌렸어야 하는게 아닌가 싶을 정도로 맛이 변함.

고소하면서도 식초의 새콤함이 어죽의 비릿한 향을 잡아줘서 한결 먹기 편했음. 그 이후 허버허버 완식.

 

 

CVBCVB.jpg

이 집 밑반찬 중에 기가막혔던게 이 풀치조림인데, 이게 뭐냐면 새끼갈치 잡아다가 토막내서 바싹 졸인거임.

뼈 안바르고 그냥 먹어도 될 정도로 연하고 맛나서 오히려 쫄복탕보다 이게 더 기억에 남았음.

 

 

(번외 : 먹고싶었으나 사정상 못간 후보 2곳)

CC1.jpg

CCC3.jpg

첫 번째 : 별미식당

이 집은 방금 전에 소개했던 조선쫄복탕에서 조금만 더 국제여객터미널 쪽으로 걸어오다 보면 있는 백반 식당임.

주력 메뉴는 백반 외 해산물 비빔밥과 탕 종류.

 

 

CCC4.jpg

CCC5.jpg

특히 이 집은 봄제철에 잡아 냉동보관했던 준치를 해동해서 썰어다가 회무침을 만들어주는데 듣기로는 상당히 맛있다고 함.

흔히 '썩어도 준치' 라고 할 때 언급되는 그 준치 맞음.

백반 : 8,000원

준치무침 : 9,000원

 

 

DDD1.jpg

DDD2.jpg

두 번째 : 대명관

여기는 메뉴가 꼬리곰탕과 수육 딱 두 가지 메뉴밖에 없음.

위치도 방금 전 소개했던 별미식당에서 목포역 쪽으로 올라오다 보면 위치함.

 

 

DDDD4.jpg

DDDD5.jpg

여기서 유명한 건 진하게 삶아 푹 고아낸 뚝배기식 꼬리곰탕과 양념꽃게무침.

양념된 정도나 신선함이 남도스타일답게 작살난다고 하는데, 무려 기본 찬으로 제공되는 이 꽃게무침 먹으려고

일부러 찾아오는 사람들도 많다고 함. 근데 꼬리곰탕 가격이 매우 사악함.

꼬리곰탕 : 22,000원

 

 

다음에 목포갈 기회가 언제인지 모르겠다만, 그 때는 날잡고 더 여러가지 먹어봐야겠음.

끝.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공지 수용소닷컴 이용약관 file asuka 2020.05.16 854 1
88 리뷰 [스압] 2022년 3분기 본 것들 간단평 9 updatefile 졸리면자야지 2022.09.30 20 4
87 리뷰 [스압] 2022년 2분기 본 것들 간단평 11 file 졸리면자야지 2022.07.03 119 5
86 리뷰 [스압] 2022년 1분기 본 것들 간단평 20 file 졸리면자야지 2022.04.09 226 8
85 리뷰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개새끼MKll 2022.02.16 137 0
84 리뷰 새로산 오나홀 후기 6 file 코모모 2022.01.17 752 4
83 리뷰 업소 갔다왔음 20 file 곰붕이 2022.01.01 840 5
82 리뷰 다녀봤던 업소들 특징 38 file 딸기모찌두개 2021.12.31 774 6
81 리뷰 [스압] 2021년 4분기 본 것들 간단평 17 file 졸리면자야지 2021.12.25 258 5
80 리뷰 새벽에 업소 눈나에게 쪼끔 미안해진 수붕이 아다떼기 기행 28 file 딸기모찌두개 2021.11.23 1484 13
79 리뷰 붕피3 테레사 쿠숀 리뷰 10 file 춘향 2021.10.21 180 4
78 리뷰 [스압] 2021년 3분기 본 것들 간단평 20 file 졸리면자야지 2021.10.04 239 5
77 리뷰 [스포있음] 영화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 리뷰 2 file 사람人 2021.08.15 187 5
76 리뷰 Rishi 차 2 file 그라드 2021.08.15 158 1
75 리뷰 뿌사진 콘센트 교체 11 file 딸기모찌두개 2021.08.11 237 5
74 리뷰 도나도나 야나홀 2종 후기(메디코 키쿠치요) 22 file 에밀리아 2021.07.30 1326 6
73 리뷰 랑종 후기 (스포일러) 2 마리나양 2021.07.17 97 0
72 리뷰 창문형 에어컨 후기 2 file 루비 2021.07.13 275 14
» 리뷰 목포 어죽투어갔던 후기 6 file 설거지는여자가 2021.07.08 169 8
70 리뷰 [스압] 2021년 2분기 본 것들 간단평 14 file 졸리면자야지 2021.07.04 179 6
69 리뷰 반숙 서큐버스 화이트 / 과묵소녀 BIG / 천하일혈 비교 리뷰 22 file 딸기모찌두개 2021.06.22 1249 1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