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목록
profile
조회 수 179 댓글 14 예스잼 6 노잼 0

[Ohys-Raws] Sentouin, Hakenshimasu! - 01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06_155630.778.jpg

 

[Ohys-Raws] Sentouin, Hakenshimasu! - 01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06_155728.688.jpg

 

[Ohys-Raws] Sentouin, Hakenshimasu! - 02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12_200558.866.jpg

 

[Ohys-Raws] Sentouin, Hakenshimasu! - 02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12_201030.395.jpg

 

[Ohys-Raws] Sentouin, Hakenshimasu! - 03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19_203047.039.jpg

 

[Ohys-Raws] Sentouin, Hakenshimasu! - 07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17_204550.379.jpg

 

[Ohys-Raws] Sentouin, Hakenshimasu! - 08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24_213612.693.jpg

 

[Ohys-Raws] Sentouin, Hakenshimasu! - 07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17_205557.868.jpg

 

[Ohys-Raws] Sentouin, Hakenshimasu! - 09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31_211226.479.jpg

 

[Ohys-Raws] Sentouin, Hakenshimasu! - 10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608_210104.651.jpg

 

[Ohys-Raws] Sentouin, Hakenshimasu! - 11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615_204253.853.jpg

 

[Ohys-Raws] Sentouin, Hakenshimasu! - 02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12_203034.136.jpg

 

전투원, 파견합니다!

코노스바 복사본 같다 생각하고 본다면 나쁘지 않지만, 뒤로 갈 수록 금발 로리 안드로이드의 존재감이 다른 애들을 씹어먹을정도로 커지는건 캐릭터가 중요한 이런 작품에서 단점이 아닐까. 돈에 미친 파란머리 왕가슴녀가 무척 마음에 들어서 그런건 아니고.

복사본이란 표현이 그닥 좋은건 아니긴한데 큰 기대 없이 시간 때우기 용으로는 무난하게 볼만하니 관심있으면 말리지는 않겠다.

다만 10화였나 11화였나 키사라기 간부년들이 중심이 되는 에피소드가 하나 있는데 이건 진짜 존나 정말 재미없으니 걍 건너뛰기를 추천. 내가 해도 이거보단 웃기게 만들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 만큼 쓰레기같더라.
 

 

 

 

[Ohys-Raws] Dragon, Ie o Kau. - 01 (MX 1280x720 x264 AAC).mp4_20210405_004753.349.jpg

 

[Ohys-Raws] Dragon, Ie o Kau. - 01 (MX 1280x720 x264 AAC).mp4_20210405_005357.309.jpg

 

[Ohys-Raws] Dragon, Ie o Kau. - 02 (MX 1280x720 x264 AAC).mp4_20210413_203721.495.jpg

 

[Ohys-Raws] Dragon, Ie o Kau. - 01 (MX 1280x720 x264 AAC).mp4_20210405_010405.165.jpg

 

[Ohys-Raws] Dragon, Ie o Kau. - 02 (MX 1280x720 x264 AAC).mp4_20210413_203805.458.jpg

 

 

[Ohys-Raws] Dragon, Ie o Kau. - 10 (MX 1280x720 x264 AAC).mp4_20210609_204246.081.jpg

 

[Ohys-Raws] Dragon, Ie o Kau. - 04 (MX 1280x720 x264 AAC).mp4_20210426_201343.719.jpg

 

[Ohys-Raws] Dragon, Ie o Kau. - 06 (MX 1280x720 x264 AAC).mp4_20210511_210138.183.jpg

 

[Ohys-Raws] Dragon, Ie o Kau. - 12 END (MX 1280x720 x264 AAC).mp4_20210621_203726.791.jpg

 

[Ohys-Raws] Dragon, Ie o Kau. - 07 (MX 1280x720 x264 AAC).mp4_20210518_202757.171.jpg

 

 

[Ohys-Raws] Dragon, Ie o Kau. - 08 (MX 1280x720 x264 AAC).mp4_20210526_205135.715.jpg

 

드래곤, 집을 사다

단순한만큼 알기 쉬워서 맘편하게 볼만한 스토리와 제법 깔끔한 개그에 호화로운 게스트 성우진등, 현재 이 글을 읽고 쓰는 너나우리처럼 아무 짝에도 쓸모없는 용가리 새끼가 너무 답답하다는 점만 뺀다면 생각지도 못한 꿀잼작.
 

 

 


 

[Ohys-Raws] Koi to Yobu ni wa Kimochi Warui - 03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21_200030.127.jpg

 

[Ohys-Raws] Koi to Yobu ni wa Kimochi Warui - 03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21_200827.050.jpg

 

[Ohys-Raws] Koi to Yobu ni wa Kimochi Warui - 04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29_195807.293.jpg

 

[Ohys-Raws] Koi to Yobu ni wa Kimochi Warui - 06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11_203300.857.jpg

 

[Ohys-Raws] Koi to Yobu ni wa Kimochi Warui - 05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05_212405.309.jpg

 

[Ohys-Raws] Koi to Yobu ni wa Kimochi Warui - 12 END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623_212447.951.jpg

 

[Ohys-Raws] Koi to Yobu ni wa Kimochi Warui - 10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611_223204.753.jpg

 

[Ohys-Raws] Koi to Yobu ni wa Kimochi Warui - 04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29_201934.653.jpg

 

 

[Ohys-Raws] Koi to Yobu ni wa Kimochi Warui - 01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06_195611.842.jpg

 

사랑이라 하기엔 기분 나빠

연상남과 여고생의 연애라는 점에서 동분기 몸부안꽉과 비슷하지만 이쪽은 내용면에서 딱히 흠잡을만한게 없으니 비교하기가 미안해진다. 대신 좀 거슬리는게 있다면 남녀 할 거 없이 못생기게 그려질 때가 너무 많더라.

 

특히 라이벌 여캐는 이게 왜 라이벌?이라고 생각될만큼 지독하게 못생기게 그려지는 경우가 많은데, 목소리는 나긋나긋 그 자체인 하나자와 카나인지라 눈과 귀가 인지부조화를 일으킬 확률이 너무나도 높다. 남주의 동생이자 여주의 절친인 애도 그렇고. 근데 얘는 연기도 존나 이상해.

장단점을 떠나 이상한점은 또 하나 있는데, 밀폐된 스튜디오에서가 아니라 야외에 마이크 설치하고 녹음했는지 음성이 또렷하지 못하고 울린다는거. 그래서 눈감고 소리만 들으면 애니라기보다 TV드라마 같은데, 눈뜨면 개못생긴 애들이 보이는지라 말짱 도루묵. 아 이건 단점인가ㅡㅡ




[Ohys-Raws] Odd Taxi - 01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08_201123.417.jpg

 

[Ohys-Raws] Odd Taxi - 01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08_202312.315.jpg

 

[Ohys-Raws] Odd Taxi - 02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14_210731.921.jpg

 

[Ohys-Raws] Odd Taxi - 02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14_211856.582.jpg

 

[Ohys-Raws] Odd Taxi - 04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27_205446.836.jpg

 

[Ohys-Raws] Odd Taxi - 04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27_210345.668.jpg

 

[Ohys-Raws] Odd Taxi - 06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12_202602.174.jpg

 

[Ohys-Raws] Odd Taxi - 06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12_202959.069.jpg

 

[Ohys-Raws] Odd Taxi - 07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19_202953.836.jpg

 

[Ohys-Raws] Odd Taxi - 03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21_204758.272.jpg

 

오드 택시

분기 최고 꿀잼작.

전혀 관계없어 보이는 여러 사건들이 얽히고 설키다 그것들이 하나 둘 씩 풀려가는 전개가 매우 흥미진진한데 스포일러가 될 수 있으니 말을 아끼련다. 글쓰기 귀찮아서 그러는게 결코 아니야.
 

 

 


[Ohys-Raws] Sayonara Watashi no Cramer - 01 (BS4 1280x720 x264 AAC).mp4_20210405_203615.180.jpg

 

[Ohys-Raws] Sayonara Watashi no Cramer - 01 (BS4 1280x720 x264 AAC).mp4_20210405_205041.951.jpg

 

[Ohys-Raws] Sayonara Watashi no Cramer - 02 (BS4 1280x720 x264 AAC).mp4_20210412_203405.578.jpg

 

[Ohys-Raws] Sayonara Watashi no Cramer - 02 (BS4 1280x720 x264 AAC).mp4_20210412_205055.655.jpg

 

[Ohys-Raws] Sayonara Watashi no Cramer - 03 (BS4 1280x720 x264 AAC).mp4_20210419_202344.790.jpg

 

[Ohys-Raws] Sayonara Watashi no Cramer - 05 (BS4 1280x720 x264 AAC).mp4_20210503_202238.163.jpg

 

[Ohys-Raws] Sayonara Watashi no Cramer - 06 (BS4 1280x720 x264 AAC).mp4_20210510_203049.519.jpg

 

[Ohys-Raws] Sayonara Watashi no Cramer - 07 (BS4 1280x720 x264 AAC).mp4_20210517_204248.752.jpg

 

안녕, 나의 크라머

 


명색이 스포츠물이라면서 속도감이나 박진감이라고는 하나도 없는데 말은 오지게 많아서 분명 중요한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힘이 쭉 빠지니 긴장감이고 나발이고 없다.

게다가 웃기지도 않는 개그는 대체 왜 그렇게 자주 튀어나오는지 집중을 할래야 할 수가 없는데다 포인트가 될 법한 부분도 그런 식으로 얼렁뚱땅 넘어가니 진심 극혐. 4월은 너의 거짓말이 이렇게 흐름 끊어먹는 노잼개그 때문에 종종 눈살이 찌푸려졌는데 이건 정말 심하더라.

다만 줘터지기만 하지 시원하게 압살하는 전개가 없었던게 의외로 꽤 마음에 들었는데, 뒤집어 말하면 앞으로 성장해나갈 모습이 굉장이 기대됐다는 점이려나.

물론 2기고 뭐고 없는거 같으니 완전 비추. 있어도 아마 안 볼듯.




[Ohys-Raws] Fumetsu no Anata e - 11 (NHKE 1280x720 x264 AAC).mp4_20210622_205008.176.jpg

 

[Ohys-Raws] Fumetsu no Anata e - 01 (NHKE 1280x720 x264 AAC).mp4_20210415_204942.201.jpg

 

[Ohys-Raws] Fumetsu no Anata e - 03 (NHKE 1280x720 x264 AAC).mp4_20210430_200611.125.jpg

 

[Ohys-Raws] Fumetsu no Anata e - 08 (NHKE 1280x720 x264 AAC).mp4_20210602_210449.893.jpg

 

[Ohys-Raws] Fumetsu no Anata e - 12 (NHKE 1280x720 x264 AAC).mp4_20210629_213051.173.jpg

 

[Ohys-Raws] Fumetsu no Anata e - 12 (NHKE 1280x720 x264 AAC).mp4_20210629_213600.447.jpg

 

[Ohys-Raws] Fumetsu no Anata e - 09 (NHKE 1280x720 x264 AAC).mp4_20210609_213353.718.jpg

 

불멸의 그대에게

제목 그대로 죽지 않는 존재의 정처없는 여정을 그렸다는 요약이 맞는거 같기도 하고 아닌거 같기도 한데 맞건 아니건 그 한 마디로 줄이기에는 너무나도 아쉬운 개꿀잼작.

작중 약 4년이 경과했다는 어떤 시점에서 솔직히 적잖이 실망했지만 그건 기우였고요 끝까지 참 재밌고 좋습니다. 이게 뭔 개소린지는 스포일러가 될까봐 말 못하겠음ㅡㅡㅋ 여름에도 이어서 방송하니 아직 끝도 아니고.

문제는 첫 화가 어마어마하게 지루하다는 건데 충분히 투자할 만한 가치가 있으니 강력 추천. NHK 방영작이라 그런지 지난 줄거리나 다음편 예고가 항상 있는데 싹 다 빼고 본편을 늘려줬으면 좋겠다.
 

 

 

 

[Ohys-Raws] Hige o Soru. Soshite Joshikousei o Hirou. - 01 (AT-X 1280x720 x264 AAC JP).mp4_20210407_202335.413.jpg

 

[Ohys-Raws] Hige o Soru. Soshite Joshikousei o Hirou. - 01 (AT-X 1280x720 x264 AAC JP).mp4_20210407_203018.861.jpg

 

[Ohys-Raws] Hige o Soru. Soshite Joshikousei o Hirou. - 02 (AT-X 1280x720 x264 AAC JP).mp4_20210413_210236.651.jpg

 

[Ohys-Raws] Hige o Soru. Soshite Joshikousei o Hirou. - 03 (AT-X 1280x720 x264 AAC JP).mp4_20210420_201635.402.jpg

 

[Ohys-Raws] Hige o Soru. Soshite Joshikousei o Hirou. - 03 (AT-X 1280x720 x264 AAC JP).mp4_20210420_202329.085.jpg

 

[Ohys-Raws] Hige o Soru. Soshite Joshikousei o Hirou. - 07 (AT-X 1280x720 x264 AAC JP).mp4_20210519_141732.246.jpg

 

[Ohys-Raws] Hige o Soru. Soshite Joshikousei o Hirou. - 08 (AT-X 1280x720 x264 AAC JP).mp4_20210525_205243.432.jpg

 

[Ohys-Raws] Hige o Soru. Soshite Joshikousei o Hirou. - 12 (AT-X 1280x720 x264 AAC JP).mp4_20210626_140330.083.jpg

 

[Ohys-Raws] Hige o Soru. Soshite Joshikousei o Hirou. - 09 (AT-X 1280x720 x264 AAC JP).mp4_20210603_210910.237.jpg

 

수염을 깎다. 그리고 여고생을 줍다.

수명이 깎일거 같은 개병신작.

대놓고 노린 제목이나 회사 생활에 지친 씹덕새끼의 망상같은 내용이야 뭐 그러려니 하겠는데 등장인물 중에 사람새끼가 단 하나도 없는건 정말 너무했다.

남주의 회사 후배녀가 그나마 머가리에 나사 하나 정도는 박혀 있긴 한데, 어쩔 수 없이 주인공 연놈들의 반동 역할을 맡다보니 밉살맞은 잔소리로 들려서 알게 모르게 비호감년으로 전락.

그래도 콩가루같은 여주의 가족들에게 비하면 걔는 귀여운 수준이지. 아니 사실 앵앵대는게 좀 귀엽긴 했지만 뭐 그건 제쳐두자. 눈뜨고 못 봐줄 내용이란건 변함없으니.

근데 대체 이걸 왜 끝까지 다 봤냐면 이치노세 카나의 목소리가 너무 듣고 싶어서라고밖엔 말 못하겠다.




[Ohys-Raws] Shadows House - 01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11_151743.093.jpg

 

[Ohys-Raws] Shadows House - 01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11_152213.436.jpg

 

[Ohys-Raws] Shadows House - 02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18_210330.486.jpg

 

[Ohys-Raws] Shadows House - 03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25_204312.963.jpg

 

[Ohys-Raws] Shadows House - 04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02_205956.922.jpg

 

[Ohys-Raws] Shadows House - 04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02_210220.195.jpg

 

[Ohys-Raws] Shadows House - 05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09_211036.467.jpg

 

[Ohys-Raws] Shadows House - 10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613_025203.033.jpg

 

[Ohys-Raws] Shadows House - 07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23_202743.578.jpg

 

[Ohys-Raws] Shadows House - 07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23_203656.033.jpg

 

[Ohys-Raws] Shadows House - 09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606_205639.304.jpg

 

[Ohys-Raws] Shadows House - 10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613_023145.041.jpg

 

[Ohys-Raws] Shadows House - 01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11_154058.599.jpg

 

섀도 하우스

이런걸 고딕 미스터리라고 하는지 뭔지는 잘 모르겠지만, 배경과 너무 안 어울리는 눈깔괴물 캐릭터들이 참 이질적이었던 첫 인상이 아직도 기억에 남는다.

미로를 해메는 중반부 에피소드가 필요 이상으로 길다보니 아직도 탈출 못했냐며 혀를 차게 될지도 모르겠고, 많은 의문을 남겨둔 상태에서 막을 내리는게 불만스러울 수도 있지 않을까 싶다.

허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오프닝부터 엔딩까지 일관되게 흐르는 기묘한 분위기 하나만으로도 충분히 볼 가치가 있는 추천작. 제발 2기가 나오길.

아 에밀리코 존나 귀여워 쉬불련 딸X고 싶네 진짜 어우

 

 

 

 

[Ohys-Raws] Mashiro no Oto - 05 (TBS 1280x720 x264 AAC).mp4_20210501_203729.434.jpg

 

[Ohys-Raws] Mashiro no Oto - 02 (TBS 1280x720 x264 AAC).mp4_20210411_145452.134.jpg

 

[Ohys-Raws] Mashiro no Oto - 02 (TBS 1280x720 x264 AAC).mp4_20210411_150255.524.jpg

 

[Ohys-Raws] Mashiro no Oto - 03 (TBS 1280x720 x264 AAC).mp4_20210417_202351.116.jpg

 

[Ohys-Raws] Mashiro no Oto - 03 (TBS 1280x720 x264 AAC).mp4_20210417_201830.612.jpg

 

[Ohys-Raws] Mashiro no Oto - 06 (TBS 1280x720 x264 AAC).mp4_20210508_203650.176.jpg

 

[Ohys-Raws] Mashiro no Oto - 08 (TBS 1280x720 x264 AAC).mp4_20210522_202149.225.jpg

 

[Ohys-Raws] Mashiro no Oto - 03 (TBS 1280x720 x264 AAC).mp4_20210417_201633.817.jpg

보인다 보여

 

[Ohys-Raws] Mashiro no Oto - 10 (BSi 1280x720 x264 AAC).mp4_20210605_203606.726.jpg

 

[Ohys-Raws] Mashiro no Oto - 09 (TBS 1280x720 x264 AAC).mp4_20210529_204959.428.jpg

 

[Ohys-Raws] Mashiro no Oto - 01 (BST 1280x720 x264 AAC).mp4_20210404_163526.254.jpg

 

순백의 소리

죽은 할아버지를 따라 전통 악기에 몰두한다는 점에서 이 소리에 모여!와 비슷하지만 다함께 청춘만세가 아닌 독고다이로 소리를 추구한다는 차이가 있어서 뭐가 더 낫다고는 말하기가 어렵다. 물론 그쪽에는 긴 생머리에 큰 우유통을 가진 여주가 있지만 애초에 이쪽은 남주 빼고는 죄다 조연같아서 비교 자체가 안되는지라 아니 그게 중요한건 아니고...

첫 화만 보면 낯선 땅에서 방황하며 여러 사람들을 만나 성장해가는 스토리같지만 결국 동아리 입부 후 쌩초보들 이끌고 대회 나가는 전개는 좀 실망스럽다. 작중에서 할배 젊었을때 샤미센 하나 들고 방랑했다는 내용이 나오니 더더욱. 거기다 동료나 대회나 라이벌이 있으니 군상극이 되어야 할텐데 결국 그러지도 못하고 끝나는 것도 그렇고.

하나 재밌는건 1쿨짜리 치곤 드물게 중간에 오프닝이 바뀐다는건데, 죽은 할배의 소리만을 쫓던때엔 눈보라가 몰아치는 차가운 느낌의 곡과 영상이다가 깨달음을 얻고 자신만의 소리를 찾기 시작한 후에는 눈보라가 그친 은빛 세상에 한 줄기 따뜻한 햇살이 비추는것 처럼 변하는게 인상적이더라.
 

 

 

 

[Ohys-Raws] Yakunara Mug Cup mo - 01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06_161342.957.jpg

 

[Ohys-Raws] Yakunara Mug Cup mo - 01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06_162959.712.jpg

 

[Ohys-Raws] Yakunara Mug Cup mo - 10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608_201641.559.jpg

 

[Ohys-Raws] Yakunara Mug Cup mo - 01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06_163329.922.jpg

 

[Ohys-Raws] Yakunara Mug Cup mo - 02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14_202127.748.jpg

 

[Ohys-Raws] Yakunara Mug Cup mo - 09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601_201353.587.jpg

 

[Ohys-Raws] Yakunara Mug Cup mo - 03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20_200908.380.jpg

 

[Ohys-Raws] Yakunara Mug Cup mo - 11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615_214601.104.jpg

 

[Ohys-Raws] Yakunara Mug Cup mo - 04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27_195537.837.jpg

 

[Ohys-Raws] Yakunara Mug Cup mo - 08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25_202538.519.jpg

 

[Ohys-Raws] Yakunara Mug Cup mo - 05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04_203026.549.jpg

 

[Ohys-Raws] Yakunara Mug Cup mo - 06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11_202053.710.jpg

 

구울 거면 머그컵도

이 세상 온갖 것들을 다 해치우는게 이바닥 여고생의 생리지만 아무리 그래도 도예라니. 갓 완성된 도자기를 이리저리 살펴보다 '이게 아니야!' 라며 깨부수는 이름모를 인간 문화재 할배가 먼저 생각날 만큼, 어떤 의미론 현실보다 비현실에 가까운 낯선 주제기는 하네.

물론 주제는 그렇지만 본연은 평온한 일상물에 성장물의 요소가 적당히 섞여들어가 매우 잘 구워진 꿀잼작인지라 나와 같은 일상물 성애자들에게 완전 추천. 15분짜리라 부담스럽지도 않고 딱조타!

애들이 그닥 예쁜편은 아니지만 오히려 그렇기에 어느순간 가깝고 친근하게 느껴질테니 단점이라 생각치는 않는다. 안경녀가 너무 깝치는 감은 있지만 그래도 귀여우니 봐준다. 이유없이 웃음이 나올만큼 들을때마다 기분이 좋아지는 오프닝은 덤이고.

그리고 올 가을에 2기가 나온다는 기쁜 소식을 전하며 이만.
 

 

 

 

[Ohys-Raws] Fruits Basket the Final - 02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14_203511.345.jpg

 

[Ohys-Raws] Fruits Basket the Final - 04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28_204926.183.jpg

 

[Ohys-Raws] Fruits Basket the Final - 03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22_200750.034.jpg

 

[Ohys-Raws] Fruits Basket the Final - 11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620_125817.084.jpg

 

 

[Ohys-Raws] Fruits Basket the Final - 05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06_201750.046.jpg

 

[Ohys-Raws] Fruits Basket the Final - 05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06_201912.449.jpg

 

[Ohys-Raws] Fruits Basket the Final - 05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06_202837.456.jpg

 

[Ohys-Raws] Fruits Basket the Final - 06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13_204416.590.jpg

 

[Ohys-Raws] Fruits Basket the Final - 09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601_210651.987.jpg

 

[Ohys-Raws] Fruits Basket the Final - 12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623_202403.165.jpg

 

[Ohys-Raws] Fruits Basket the Final - 06 (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13_204153.356.jpg

 

후르츠 바스켓 The Final

마지막 시즌이다보니 그동안 쌓아왔던게 하나둘 해소되는지라 감정적으로 뭔가 찡한게 많은데, 이제서야 보답받는다 해야할지 곧 떠나는게 섭섭하다고 해야할지 아리송하다. 이전과는 다르게 1쿨이라는 점도 있고.

1기 관련 글에서도 언급했듯, 결론적으로 누구도 악인은 아니라는 스토리를 싫어할 사람은 있겠지만 그런 이유로 놓치기에는 좀 아깝다.

고전이지만 잊혀지지 않고 다시 만들어지게 된건 타당한 이유가 있는법. 지구인이라고 생각하기 어려운 원작의 외모를 싹 다 뜯어 고쳐서 보기 편해진건 덤이고. 다만 1주일에 한 편씩 본다쳐도 1년이 넘게 걸리는지라 보기도 전에 질려버릴수는 있겠다.

좀 다른 얘기지만, 외전격인 토오루의 부모 이야기가 애니화된다던데 기대를 해야 좋을지 말아야 좋을지 혼란스럽다. 이유야 뭐 모두가 알테니 굳이 언급하진 않겠지만.

원작을 처음 봤을때부터 요번 애니가 끝난 지금까지도 쿠라기 마치라는 캐릭터가 잘 이해가 안 가는지라 그에 관해서 주절주절 썼다가 너무 길어져서 지움;; 요약하면 그녀(와 유키)가 몸담은 학생회 그 자체가 극혐이란건데 특히 부회장 그 씹새끼는 진짜 하 씨발진짜 와...

 

 

 

 

[Ohys-Raws] Super Cub - 01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09_201157.823.jpg

 

[Ohys-Raws] Super Cub - 01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09_201415.681.jpg

 

[Ohys-Raws] Super Cub - 01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09_202627.726.jpg

 

[Ohys-Raws] Super Cub - 02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16_200723.883.jpg

 

[Ohys-Raws] Super Cub - 02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16_202310.762.jpg

 

[Ohys-Raws] Super Cub - 02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16_201434.376.jpg

 

[Ohys-Raws] Super Cub - 04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30_001200.386.jpg

 

[Ohys-Raws] Super Cub - 05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06_210211.224.jpg

 

[Ohys-Raws] Super Cub - 06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14_201700.893.jpg

 

[Ohys-Raws] Super Cub - 10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610_201733.201.jpg

 

[Ohys-Raws] Super Cub - 06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14_202449.138.jpg

 

[Ohys-Raws] Super Cub - 12 END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626_191908.623.jpg

 

 

[Ohys-Raws] Super Cub - 08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29_192930.601.jpg

 

[Ohys-Raws] Super Cub - 12 END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626_192254.938.jpg

ㄹ첩퇴치

 

[Ohys-Raws] Super Cub - 09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603_212651.283.jpg

 

[Ohys-Raws] Super Cub - 08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529_194103.592.jpg

 

[Ohys-Raws] Super Cub - 12 END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626_193040.239.jpg

 

[Ohys-Raws] Super Cub - 03 (AT-X 1280x720 x264 AAC).mp4_20210423_203704.735.jpg

 

슈퍼 커브

영상미 하나만으로도 볼 가치가 충분한 몹시 예쁜 수면제.

여고생 라이더 3인조의 봊목물인줄 알고 봤다가 의외로 조용하고 차분해서 속았구나 싶었는데, 본작 특유의 겨울 하늘같은 메마름이 너무나 매력적이라 속길 잘한거 같다. 단순해 보여도 무척이나 생생한 표정묘사 또한 일품인데다 겨울 하늘에서 봄 바람으로 바뀌는 부분 역시 대단하고.

결론적으로 3인조 봊목물이 맞으니 또 속긴 했지만 꼭 보라고 속이고 싶어질만큼 잘 만들었으니 강력 추천. 잊을만 하면 나오는 지나친 커브 찬양이 좀 거슬릴 수 있지만 제목부터가 그런데다 혼다 협찬작인데 뭐 어쩌겠는가 재미만 있으면 장땡이지.

 

스샷 갯수 줄인다고 줄였는데도 존나게 많네 ㅅㅂ;




[Ohys-Raws] Vivy Fluorite Eye`s Song - 01-02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04_221021.316.jpg

 

[Ohys-Raws] Vivy Fluorite Eye`s Song - 03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11_204026.403.jpg

 

[Ohys-Raws] Vivy Fluorite Eye`s Song - 05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25_211108.354.jpg

 

[Ohys-Raws] Vivy Fluorite Eye`s Song - 05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25_213433.286.jpg

 

[Ohys-Raws] Vivy Fluorite Eye`s Song - 05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25_212844.388.jpg

 

[Ohys-Raws] Vivy Fluorite Eye`s Song - 06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02_213843.745.jpg

 

[Ohys-Raws] Vivy Fluorite Eye`s Song - 08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16_204325.161.jpg

 

[Ohys-Raws] Vivy Fluorite Eye`s Song - 07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09_142149.231.jpg

 

 

[Ohys-Raws] Vivy Fluorite Eye`s Song - 10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30_212412.083.jpg

 

[Ohys-Raws] Vivy Fluorite Eye`s Song - 08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16_204203.615.jpg

 

 

[Ohys-Raws] Vivy Fluorite Eye`s Song - 13 END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621_004746.733.jpg

 

Vivy -Fluorite Eye’s Song-

창조주를 학살하려는 피조물과 그들을 지키기 위한 피조물의 모험이라니 이 얼마나 진부한가. 거기에 시간 역행과 서로간의 공존이 더해진다면 진부를 넘어서 아무도 안 볼법한 망작 그 자체의 시놉시스가 아닐까.

허나 같은 이야기라도 말하는 사람에 따라 꿀잼과 씹노잼을 오가듯, 뻔한 소재와 뻔한 전개지만 보는 이를 몰입시키기에 충분한 멋진 작품이라는건 많은 이가 동의할거라 믿는다. 급전개같은 극후반부와 에필로그의 부족에 따른 여운이 크게 남지 않는다는건 아쉽지만.

별 상관없는 소리지만 작중에서 오랜 시간을 넘어도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노래가 하나 있는데, 노래 자체는 평범하게 들을만 해도 이게 오프닝이라 하도 많이 들어서 그런지 좀 질리더라. 아무리 생각해도 전설적인 가희의 우주명곡이라는 타이틀을 받기에는 좀 평범하지 않나 싶다.




[Ohys-Raws] Eighty-Six - 01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11_022350.804.jpg

 

[Ohys-Raws] Eighty-Six - 02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18_125725.294.jpg

 

[Ohys-Raws] Eighty-Six - 03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425_134111.139.jpg

 

[Ohys-Raws] Eighty-Six - 05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09_132854.859.jpg

 

[Ohys-Raws] Eighty-Six - 05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09_134608.279.jpg

 

[Ohys-Raws] Eighty-Six - 05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09_134656.097.jpg

 

[Ohys-Raws] Eighty-Six - 06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16_130322.870.jpg

 

[Ohys-Raws] Eighty-Six - 09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606_143339.879.jpg

 

[Ohys-Raws] Eighty-Six - 07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23_142822.423.jpg

 

[Ohys-Raws] Eighty-Six - 04 (BS11 1280x720 x264 AAC).mp4_20210502_151036.718.jpg

 

86 -에이티식스-

 


다이어트 콜라라는건 이런 맛인가.

평온한 일상과 잔혹한 전장의 대비를 통해 죄 없는 소년병들의 비극을 극대화 하려는 의도는 알겠는데 괴리감만 생기고 요만큼도 와닿지 않는 밋밋함은 대체 뭘까 싶다.

저들의 얼굴조차 모르는 외부인에 불과한 여주인공마저 그들의 비참한 현실에 좌절하고 고통받는 전개를 통해 방관자로 남을수도 있었던 시청자를 함께 공감할 수 있는 내부인으로 끌어들이려는 묘사는 대단하지만 글쎄다, 소설이라면 모를까 영상매체와는 어울리지 않아 보인다. 근데 전투 장면은 매체의 이점을 살려서 굉장히 박력있게 잘 만들었다는게 함정. 뭐가뭔지 잘 안 보여서 그렇지.

 

가을에 2기가 나온다니까 최종적인 판단은 그때 해도 늦지 않겠지만 지금으로선 그냥저냥 평작.

 

 

 

 

 

개젖같은 데스티니2를 또 시작했다. 이번 확팩 시즌 4개 중에 둘이나 끝났는데 세일을 못 참고 디럭스를 샀어요 시이발. 거기다 실버라는 인게임 화폐까지 사버리고... 바이바이 내 6만원아. 예전엔 데스티니 갤러들이랑 레이드도 가끔 가고 그랬는데 2년째 솔플만 하다보니 솔직히 돈이 너무 아깝긴 하다. 좆망겜이라 수망호는 없는거 같고.

 

갈 수록 메이쟈에서 먼 것들만 보게 되는데 다음 분기 대충 체크해보니 다음에도 똑같을듯. 누누히 말하지만 여기 없다고 못볼건 아니고 오히려 꿀잼작은 그쪽에 더 많을테니 누가 리뷰 좀 '해줘'.

 

 

 

어쨌건 이번에도 읽어줘서 고마워!

 

 

지난 분기작은 아래를 참고하시라.

 

https://suyong.so/index.php?mid=hobby&page=3&document_srl=3336084

 

 

 

Atachment
첨부 '152'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공지 수용소닷컴 이용약관 file asuka 2020.05.16 854 1
88 리뷰 [스압] 2022년 3분기 본 것들 간단평 9 updatefile 졸리면자야지 2022.09.30 20 4
87 리뷰 [스압] 2022년 2분기 본 것들 간단평 11 file 졸리면자야지 2022.07.03 119 5
86 리뷰 [스압] 2022년 1분기 본 것들 간단평 20 file 졸리면자야지 2022.04.09 226 8
85 리뷰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개새끼MKll 2022.02.16 137 0
84 리뷰 새로산 오나홀 후기 6 file 코모모 2022.01.17 752 4
83 리뷰 업소 갔다왔음 20 file 곰붕이 2022.01.01 840 5
82 리뷰 다녀봤던 업소들 특징 38 file 딸기모찌두개 2021.12.31 774 6
81 리뷰 [스압] 2021년 4분기 본 것들 간단평 17 file 졸리면자야지 2021.12.25 258 5
80 리뷰 새벽에 업소 눈나에게 쪼끔 미안해진 수붕이 아다떼기 기행 28 file 딸기모찌두개 2021.11.23 1484 13
79 리뷰 붕피3 테레사 쿠숀 리뷰 10 file 춘향 2021.10.21 180 4
78 리뷰 [스압] 2021년 3분기 본 것들 간단평 20 file 졸리면자야지 2021.10.04 239 5
77 리뷰 [스포있음] 영화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 리뷰 2 file 사람人 2021.08.15 187 5
76 리뷰 Rishi 차 2 file 그라드 2021.08.15 158 1
75 리뷰 뿌사진 콘센트 교체 11 file 딸기모찌두개 2021.08.11 237 5
74 리뷰 도나도나 야나홀 2종 후기(메디코 키쿠치요) 22 file 에밀리아 2021.07.30 1326 6
73 리뷰 랑종 후기 (스포일러) 2 마리나양 2021.07.17 97 0
72 리뷰 창문형 에어컨 후기 2 file 루비 2021.07.13 275 14
71 리뷰 목포 어죽투어갔던 후기 6 file 설거지는여자가 2021.07.08 169 8
» 리뷰 [스압] 2021년 2분기 본 것들 간단평 14 file 졸리면자야지 2021.07.04 179 6
69 리뷰 반숙 서큐버스 화이트 / 과묵소녀 BIG / 천하일혈 비교 리뷰 22 file 딸기모찌두개 2021.06.22 1249 1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