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목록
profile
조회 수 119 댓글 2 예스잼 1 노잼 -1

b4ea33cc13528348daa7fa9490e9a0ab.jpg

4c5859e2cdfc859a69501c22e1c3459f.jpg

a9bb3c7f436e4ccc66ddb6e15c0d3f4e.jpg

 

 

 

 

 

디지털 드로잉 분야에서 내가 느낀 부분을 이야기 해보겠음.

포토샵으로 드로잉을 하면 선이 삐뚤빼뚤하게 나온다. 누구나 그럴 것이다. 잘 나가는 프로 일러스트레이터들도 포토샵으로 그린다면 그림을 확대 했을 때 선이 반듯하지만은 않은 경우가 많다. 반듯하고 깔끔한 선은 의외로 전체적인 그림의 완성도에 크게 영향이 없다. 선의 깔끔함보다는 형태가 중요하기 때문.

아무튼 이런 선의 떨림은 분명 종이에 펜으로 그리면 없는 현상인데 타블렛을 통해 컴퓨터로 그릴 때면 이런 현상이 나타남.
뭐 자세의 문제도 있겠고 타블렛 숙련도 문제도 있을지 모르지만 일단 숙련도 얘기는 하지 않겠음.
내 경우 종이보다는 타블렛을 더 많이 쓴 게 확실하기 때문이고 나만 겪는 것도 아니기에.

내가 꼽는 원인은 지나치게 미세한 움직임까지 읽어내는 타블렛의 성능 때문임.
처음 타블렛을 내가 접했을 때, 그 때는 일반인들도 살만한 저가형 타블렛 펜의 필압 인식 단계는 1024 정도가 보통이었고, 좀 더 비싸져야 2048 4096으로 넘어갔다.
그 땐 이렇게까지 선이 좆같이 그어진다는 생각을 안 가졌었다. 1024단계의 필압으로도 표현 못하는 거 아무 것도 없었다.

그런데 지금은? 10만원짜리 타블렛조차 8192단계의 필압을 인식하는 펜이 들어있다. 이게 진정 필요한가? 펜 뿐만 아니라 소프트웨어도 발달하고 타블렛 판의 성능도 점점 올라가 매우 정교해졌다. 종이에 직접 그릴 때보다 더 정교하게 컴퓨터로 내 움직임을 입력한다는 말이다.
물론 직접적인 비교는 불가능하다. 종이에 그리는 건 마찰력도 다르고 종이가 물리적으로 펜에 의해 눌리면서 이탈없이 선이 더 잘 그어지는 것이기도 하기 때문.

타블렛 스펙이 좋아졌다고 그림의 퀄리티가 올라가지 않는다. 라인 드로잉에서는 오히려 방해까지 느낀다. 채색을 할 때도 그렇게 많은 단계 필요없다.
손으로 8000이상의 단계를 하나 하나 느끼면서 제어하는건 불가능함. 마영전으로 유명한 일러스트레이터 김범은 필압없이 잘만 그런 양질의 그림을 뽑아냈다. 아예 없는 건 물론 불편하지만 8000 단계까지 정교할 필요가 전혀 없다는 이야기.

처음 등장했을 때 업계에 큰 충격을 준 애플펜슬을 보면, 공식적으로 스펙을 밝히지는 않았지만 당시에 300단계 정도밖에 필압을 인식 못한다는 헛소문이 돌았고, 지금도 2048 단계는 안 넘을 거라고 다들 생각하고 있다. 그럼에도 애플펜슬은 강력한 드로잉 성능으로 그림 그리는 사람이면 태블릿pc는 아이패드 사면 된다고 정리를 해버렸다. 좋은 퍼포먼스는 필압단계를 올리는 게 아니라 반응속도나 소프트웨어등으로 만들어 내는 것임을 여실히 보여줬다.

앞에 내가 선 긋기 보정을 일절 안 쓴다고 했지만 당연히 써본 적은 있고 그 보정은 쉽게 빠져나오기 어려운 것도 사실. 이렇게 좆같이 그리는 내가 선을 그었는데 반듯하게 나온다고?

일반적으로 선이 깔끔한 씹덕그림을 그리게 도와주는 인기있는 툴이 사이툴이랑 클립스튜디오가 있는데, 선 긋기 보정의 원리를 살펴보면 의도적으로 타블렛에 입력한 정보를 탈락시켜버린다. 미세한 움직임을 아예 무시해서 떨림 없이 입력이 되는 것. 보정 단계를 건들 수가 있는데 아주 높게 설정하면 일부러 떨리라고 덜덜 떨면서 그려도 전부 무시하고 깔끔하게 그려버림.
또 선을 깔끔하게 긋는 방법은 아주 빠르게 휙 그어버리는 건데, 이 또한 너무 빠르게 입력되면서 정보가 소실돼서 깔끔히 그어지는 게 아닐까 추측함. 확실치 않음 이건.
그리고 빠르게 그어서 얻어걸리는 선으로 그림을 그리는 것은 전문가들이 권장하지 않는 방법이다 . 천천히 계산한대로 선을 긋는 걸 권장하고 있음.

암튼 미세한 움직임까지 캐치하게 기계를 만들었는데 이쁜 선을 위해서 입력된 정보를 탈락시켜버리는 점에서 아이러니를 느낌.

그림 그리는 게이 있으면 마우스로 한 번 선을 따보셈 필압이 없으니 보기 좋은 선은 안 나오고 단순한 선만 나오지만 선 긋는 거 자체는 훨씬 편할거임.

물론 다시 옛날 거 쓸 수는 없음. 필압 뿐만이 아니라 인식속도나 내구성에 있어서도 발전을 이뤄서 더 나아진 점도 많음.
그리고 대단히 불편한 것인 양 글 썼지만 그냥 그림 그리다 내 실력에 좆같아져서 글 쓴 거고 당연히 옛날 거보다 좋음.


공지 그림동 공지사항 asuka 2020.05.15
  1. 내가 그린 나무그림

  2. 나의 2시간

  3. 인싸수연이

  4.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5. 하나도 모르것노

  6. 먼가 넘 아쉬움

  7. 타블렛의 발전과 퍼포먼스의 저하

  8.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9.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10. 부순다

  11.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12.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13. 낙서

  14. 요청 받은 그린 그림

  15.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16.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17.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18. 고로시 그림

  19.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20. 딱키온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